워런 버핏의 아침 식사는 3,500원

2017-09-05 23:35
경제 이야기
written by hw


 

재테크에 관심이 없는 사람이라 해도 

이 사람 이름은 다들 들어봤을 겁니다. 

 

바로 미국의 지주회사

버크셔 해서웨이를 이끄는

워런 버핏 회장입니다.


그는 '투자의 귀재',

'오마하의 현인'이라는 별명을 가진

세계적인 투자가

순자산만 776억 달러

(약 87조8천억 원) 세계 4위의 부호죠. 

 

*오마하의 현인

: 워런 버핏의 고향이자 버크셔 해서웨이의

본사가 위치한 곳이 네브래스카주 오마하라서

붙여진 별명.


그런데 버핏의 아침 식사

단돈 3.17달러우리 돈으로

3,500원을 넘지 않는다사실을 아시나요? 

 

또 이런 습관이

'그냥 짠돌이어서'가 아니라 

나름의 투자철학 때문이라는 것도요. 

 


(다큐멘터리 '워런 버핏 되기'(Becoming Warren Buffet)의 한 장면 ©HBO) 

 

HBO 다큐멘터리 '워런 버핏 되기'에는 

54년 동안 변함없이 이어진 

그의 출근 준비 모습이 등장하는데요, 

 

버핏은 매일 면도를 하면서 아내에게  

2.61달러, 2.95달러, 3.17달러 

세 숫자 중 하나를 아침 메뉴로 주문합니다. 

 

그는 늘 맥도날드에서 조식을 해결하는데 

전날 증권시장에서 좋은 수익을 냈으면 

아침 메뉴 중 가장 비싼

3.17달러(약 3,500원)짜리 세트를 시킵니다. 


이 세트는 베이컨, 달걀, 치즈 비스킷,

콜라가 포함된 나름 '호화스러운(?)' 메뉴죠.

 

반대로 증시가 하락해 돈을 잃었다면 

가장 저렴한 2.61달러

(약 2,900원)짜리를 먹는데요, 이는

달걀이 빠진 단출한 소시지 버거 세트입니다.

 

그리고 버핏은 항상

잔돈 1센트까지 정확하게 계산해 

직접 아침값을 지불한다고 하네요. 

 


(워런 버핏은 패스트푸드와 탄산음료를 즐겨 먹는 '초딩 입맛'으로 유명하다 ©Business Insider) 

 

CNBC는 자산이 하루 평균

3,700만 달러(약 418억7천만 원)씩 불어나는

억만장자인 그가,


3달러짜리 아침을 먹는 모습이 

좀 우스꽝스럽게 보일 수 있지만

'저축'이 가장 저렴한 선택이라는  

그의 투자철학을 보여준다고 전했습니다. 

 

버핏은 CNBC 인터뷰에서 

"은퇴 준비를 위해 비용을 줄이고

성공적인 투자를 위해  

더 많은 시간을 할애하라"고 강조했습니다. 

 

그의 아침 식사는  

매일 꾸준히 수익률을 점검하고 

결과에 따라 인센티브를 달리하는 습관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인 것이죠.



(워런 버핏 '버크셔 해서웨이' 회장. 얼마 전 87번째 생일을 맞았다 ©워런 버핏 트위터)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버핏이 매일 달라지는 수익률에

영향을 받는 것은 아닙니다.

오히려 그 반대죠.


"증시의 단기적인 변동은  

나의 투자결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나는 이것을 아침 식사에 베이컨을  

추가해야 할지 말지를 결정하는 것보다  

중요하게 여기지 않는다." 

ㅡ워런 버핏 

 

JP모건에 따르면, 1996~2015년 

미국 증시가 연평균 8.2% 수익률을 낼 때 

개인투자자의 성적은 2.1%에 그쳤습니다.

 

소액투자자일수록 증시의 단기적인 움직임에 

쉽게 영향을 받기 때문이라는 분석입니다. 

 


(버핏은 전 재산의 99% 이상을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워런 버핏 트위터


버핏은 기업의 내재가치를 분석해 

장기 투자하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그는 "돈은 투자를 통해 벌 수 있고, 

이는 좋은 기업을 

오랫동안 소유함으로써 가능하다"고 

강조하고 있습니다. 

 

혹시 작은 수익률 차이에 일희일비하며 

갈팡질팡 투자를 하고 있진 않나요? 

버핏처럼 멀리, 길게 보는 투자 습관을 

시작해보는 건 어떨까요?

 

 


P.S : 사이다경제의 콘텐츠 알림을

실시간으로 받아보고 싶으세요?

 

 

스크랩

www.cidermics.com/contents/detail/1215

 

에디터 : hw

신문공장 노동자

hw@cidermics.com

에디터 : hw

신문공장 노동자

hw@cidermics.com

" 사이다경제 추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