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연계 - 빈센트

#부부싸움 #부부재테크 #가치관 #소비패턴

"돈 때문에 싸우는 것도 지겹다"… 부부 경제 갈등 원인은 OOO?

By 사이다경제 2022.02.10



“당신, 돈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


부부는 최소 20년 내지 30년 이상 살아온 환경이 달랐던 만큼, 돈에 대해 무의식 중에 가지고 있는 가치관이 서로 다를 수 있다. 

에게 괜찮은 소비가 배우자에게는 절대 해서는 안 되는 소비가 될 수도 있고, 또한 투자 시 리스크에 대한 성향도 크게 다를 수 있다. 

따라서 처음부터 틀림이 아닌 ‘다름’을 인정하고, 부부가 잘될 수 있는 방향으로 을 맞추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우리 부부 역시 결혼 전에는 돈에 대한 가치관을 서로 공유한 적이 없었다. 아니 공유는커녕 본인 스스로가 돈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조차 잘 알지 못했다. 

그러나 결혼 후 작은 사건들을 계기로 돈에 대해 서로 다른 가치관을 가지고 있음을 알게 되었다. 




부부인데 돈 쓰는 습관이 너무 달라요


나는 ‘안정적인 삶’을 우선시하는 가정에서 자랐다. 어린 시절 근검절약을 중시하신 부모님을 보고 자라서 그런지는 몰라도, 돈 모으는 과정 크게 고통스럽지 않았다. 

오히려 저축액이 늘어나는 것이 정말 재미있었다. 그러나 때로는 필요한 곳에 돈을 쓰면서도 돈이 사라지는 것 자체에 스트레스를 받고, 소비를 하며 죄책감을 느낀 적도 많았다. 

반면 고등학교 2학년부터 해외에서 독립해 살아온 남편은 현재의 행복을 위해 쓰는 돈을 크게 아까워하지 않았다. 

본인의 허영심을 채우기 위해 사치를 부리는 스타일은 아니었지만 사소한 씀씀이를 크게 통제하지는 않았다.  


연애 때는 티가 잘 나지 않았지만, 결혼 이후에는 서로 다른 소비 패턴으로 인해 사소한 갈등을 겪기도 했다. 

예를 들어 같은 인테리어 조명을 보고도 동상이몽이었다. 남편은 신혼집을 더 예쁘게 꾸밀 수 있고 저녁에는 무드등처럼 쓸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며 구매하기를 원했다. 

하지만 나는 예쁜 건 인정하더라도, 인테리어 소품은 생활 필수품이 아니기에 여기에 돈을 쓰는 것은 불필요한 지출이라 여겼다.




다르지만 행복하게 사는 법


우리 부부는 함께 돈 공부를 시작하고 돈에 대해 터놓고 이야기하면서 갈등의 원인을 알게 되었다. 우리의 과거 성장 환경이 달랐던 만큼 돈에 대한 가치관도 서로 달랐던 것이다. 

다행히 지금은 돈으로 인해 실랑이를 벌일 일이 크게 없다. 수많은 대화 끝에 우리는 서로가 다름을 인정하며 효율적인 합의점을 찾았기 때문이다. 

이제는 장기적인 재테크 계획을 어그러뜨리지 않는 수준이라면, 현재의 행복을 가져다줄 수 있는 요소들에는 적당히 소비하는 선에서 조율하곤 한다. 

남편은 물건을 사기 전에 그 물건이 꼭 필요한지, 같은 돈으로 소비 대신 투자를 선택할 경우 미래에 얻을 수 있는 기회비용과 맞바꿀 만한 가치가 있는지 고려하게 되었다. 

나도 아끼는 것만이 재테크는 아니며, 내가 사랑하는 사에게 무조건적인 절약을 강요하는 것건강한 방법이 아님을 알고 태도를 바꿀 수 있었다. 

이런 조율에 도움이 되었던 책은 『머니패턴』 (이요셉, 김채송화 지음)과 『백만장자 시크릿』(하브 에커 지음)이다.  




잘 풀리는 집의 비결


돈으로 인해 벌어지는 여러 가지 갈등 상황에서 무조건 나만 옳고 상대방은 틀렸다는 자기중심적인 태도는 사소한 일도 크게 악화시킨다. 

이럴 때는 내가 놓치고 있는 것이 무엇일지 먼저 생각해봐야 한다. 나와 배우자가 성장 환경에서 돈에 대해 어떠한 사고 방식을 갖게 되었는지 고려해보는 것이다. 

이는 비단 재테크뿐만 아니라 모든 부분에서 행복한 결혼 생활 유지의 제1비결이기도 하다.

부부 간 재테크의 합을 맞춰나가는 과정에서 불협화음이 발생한다면, 우선 상대방의 이야기를 먼저 들어준 뒤 상황을 이해하려고 노력하자. 

그 뒤에 솔직하게 자신의 생각을 밝히자. 부부 간에 돈에 대한 대화를 통해 가치관 공유가 잘 이루어질 때, 그 집안의 대소사도 술술 잘 풀릴 수 있다.


매일 돈 얘기해도

‘이렇게’ 하면 안 싸워요


https://cidermics.com/contents/detail/2736

저작권자 ©(주)사이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에디터의 다른글

댓글 1


  • 이명민 2022-02-11 09:03

    그래 그래 자기야. 나 능력없지만 우리가 손을 맞대서 조금식 양보하면서 모으면 부자가 될 수 있을거야...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