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주식은 회복 중?

2017-08-30 23:24
주식 이야기
written by 정훈화



-------------------------------------------------------

*주식을 보면 세상이 보인다!


매일의 시황을 정리하는 이 콘텐츠를 통해

투자자분들은 투자 정보를 얻을 수 있고

일반 독자분들은 하루 동안 발생한

국내외 이슈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습니다.

-------------------------------------------------------

 

기관계의 5일 연속 순매수로

반등을 시도하는 코스피! 

 

어제 새벽 발사된 북한 미사일로 인한

매도는 어제 아침 11시부터

진정세를 보였는데요,


오늘도 전체시장은 0.1% 이상 갭상하여  

출발하면서 순조로운 기세를 보였습니다.

 

코스피는 기관계가 5일 연속 순매수를 하며  

반등을 시도하고 있고, 

코스닥은 외국인이 7일 연속 순매수를 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이재용 부회장의  실형 선고로  

하락하던 삼성전자도

나흘 만에 반등하였습니다. 

  

코스피 0.32% 

코스닥  0.16%  


 

1. 코스피 흐름 

  

기관계 매수 

개인, 외국인 매도 

  

1) 일봉 차트  

 


(©키움증권, 이하동일) 

 

2)  1분봉 차트  

 



 

2. 코스닥 흐름 

  

개인, 외국인 매수 

기관계 매도 

  

​1) 일봉 차트  

 


 

2) 1분봉 차트 

 



​ 

3. 거래량 상위 종목  

 


 


4. 상승률 상위 종목 

  



 

5. 특징주 종목 분석 

 

1) 크로바하이텍 

 


 

크로바하이텍이

미국 유명 자동차 회사에  

하이브리드 전기차 부품을   

공급한다는 소식에  

급등하여 상한가에 마감했습니다. 

 

하이브리드 전기차는  

차세대 친환경 자동차이며,

​ 

크로바하이텍이 공급하는 부품은  

하이브리드 전기차 플랫폼의  

디시디시컨버터(DC-DC converter)입니다. 

​ 

*디시디시컨버터(DC-DC converter) 

: 어떤 전압의 직류전원에서  

다른 전압의 직류전원으로  

변환하는 전자회로 장치. 

 

단 10분 만에 28.98%가 상승하여

상한가에 안착한 크로바하이텍의

상한가 매수잔량은 53만 주로  

내일도 갭상 출발이 예상됩니다. 

 

2) KEC 

 


 

오늘 KEC는 중국이  

전기차 의무판매 제도를 공식화하면서  

급등하였습니다. 

 

​KEC는 LG화학과 손잡고 국내 최초로  

전기자동차용 BMS

(Battery Management System)  

다이오드 모듈을 공동으로 개발하여 

전기차 수혜주로도 분류됩니다. 

 

*다이오드 모듈 

: 배터리 충전 시 발생할 수 있는  

방전과 오작동을 방지하는 역할을 한다. 

 

지난 8월 24일  KEC은  

대표이사를 포함한 경영진이

자사주 매입에 나서며

상한가에 마감했던 종목인데요, 

 

오늘도 장중 26%를 돌파했지만

차익실현으로  

1,555원(13.50%)에 마감하였습니다. 

 

52주 신고가를 달성하기도 한

오늘 거래량은 9천만 주가 넘었고,  

거래대금은 1,487억 원입니다. 

 


3) 알에스오토메이션     

      


 

알에스오토메이션은 8월 11일

코스닥에  신규 상장 된 종목으로,

 

로봇 모션 제어기, 드라이브 및  

에너지 제어장치 등을 제조하고

판매하는 업체입니다. 

 

오늘 상반기 영업실적을 공시하며 

급등했습니다.


공시 내용에 따르면

상반기 영업이익이 29억500만 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19.9% 증가했고

매출액은 418억3,100만 원으로 

30.4%  늘었으며,

 

당기순이익은 25억 4500만 원으로  

179.1% 증가하였습니다. 

 

장중 18%를 돌파했지만 차익실현으로  

13,450원(9.80%)에 마감하였습니다.​   

 

 

4) 에스마크 



 

에스마크는 경영권 변경 등에 관한  

계약 체결 공시를 오전 7시에 발표하여 

13% 갭상 출발하였습니다. 

 

에스마크는 지배주주인

유피아이인터내셔널이 경영권을  

'지비보스톤창업투자'에 양도하였습니다. 

 

계약의 목적물은 경영권이며  

양수도 대금은 100억 원입니다. 

 

계약금 35억 원은 8월 29일 납입되었으며

잔금 65억 원은 임시주주총회일

3일 전에 입금됩니다.

 

임시주주총회 일자는 

2017년 10월 20일입니다. 

 

에스마크는 장중 15.98%까지 급등했지만  

급락하여 1,260원(3.28%)에 마감하였습니다. 

 

 

5) 썬텍       

 


 

썬텍은 반기보고서 제출이 지연되면서  

관리종목으로 지정됐다는 소식에  

급락하였습니다. 

 

*반기보고서 

: 사업연도 개시일로부터 6개월 간의  

재무상태 및 사업내용을 알리는 문서 

 

*관리종목 

: 상장회사의 영업정지나 부도발생 등으로  

부실이 심화되어 상장폐지 기준에

해당할 우려가 있는 종목. 

거래소에서는 관리종목을 표시하여  

투자자에게 그 위험성을 알린다. 

 

반기보고서 미제출 사유는  

주요 종속회사(도담 시스템스)의  

반기 재무제표 검증이 지연되면서

반기 감사의견이 확정되지 않았기 때문으로,

2017년 반기보고서 제출시기는 미정입니다. 

 

결국 썬텍은 52주 신저가인

1,140원에 마감하였습니다.​ 

​  

 


(원세훈 전 국가정보원장 ©KBS) 

​ 

오늘 서울 고등법원은

대법원에서 파기환송된  

전 국가정보원장 원세훈의  

18대 대선 정치 관여를 인정하고  

징역 4년을 선고하였습니다. 

 

*파기환송

: 사후심법원이 원심판결을 파기한 경우에

사건을 다시 심판하기 위하여

원심법원에 돌려보내는 것. 

 

원세훈 전 국정원장은  

국정원법과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풀려난 지 2년 만에

다시 법정 구속되었습니다. 

 

일명 '국정원 댓글 사건'으로 불리는

이번 일은 지난 18대 대통령 선거 당시  

문재인 후보를 비방하고 

박근혜 후보를 지지하는 글들을 

국정원에서 진두지휘하여 인터넷 사이트 및

SNS에 게재했다는 혐의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정말 어처구니 없는 사건이었는데  

법원은 오늘 드디어 원세훈 전 국정원장의

혐의를 인정하고  

징역 4년을 선고하였습니다. 

 

그러나 원세훈 전 국정원장은  

다시 대법원에 재상고할 뜻을 보였습니다. 

   

오늘도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P.S : 사이다경제의 콘텐츠 알림을

실시간으로 받아보고 싶으세요?

 

 

스크랩

www.cidermics.com/contents/detail/1205

 

에디터 : 정훈화

복잡한 이론 때문에 핵심을 간과해서는 안된다. 이론은 참고사항이다.

jhhjdh@naver.com

에디터 : 정훈화

복잡한 이론 때문에 핵심을 간과해서는 안된다. 이론은 참고사항이다.

jhhjdh@naver.com